관리 메뉴

His story

[K.SJ] 태국, 파타야에서 한 달 살기 - Chapter 19. 뭄 알러이 싸이쌈 방문 후기 본문

해외 여행 이야기(Abroad Travel Stories)/2017 Living in a month in Pattaya

[K.SJ] 태국, 파타야에서 한 달 살기 - Chapter 19. 뭄 알러이 싸이쌈 방문 후기

K.SJ 2017. 10. 3. 16:15



드디어, 뭄 알러이 싸이쌈 방문 후기를 올려봅니다.


배틀트립 등 

파타야 관련 한국 여행 프로그램에서 이 곳을 많이 다뤘습니다.

어떤 곳인지 궁금하기도 하고,

실제로도 맛있는지 먹어보고 싶어 들러봤습니다.


그러고보니

(지도에서도 보시면 아시겠지만)

Central Marina 주변에 먹을 만한 곳이 많네요!


한국식 고기부페 (남산그릴, 진성식당)

남산그릴 방문 후기 : (클릭) http://sjworld.tistory.com/635


횟집 겸 한식당(Full house), 한인타운내 횟집(상어)

Full house(풀하우스) 방문 후기 : (클릭) http://sjworld.tistory.com/675 


해산물부페 두 곳(씨암엣씨암 호텔 저녁 부페, Amporn Seafood 부페)

시암엣시암 호텔 저녁 부페 방문 후기 : (클릭) http://sjworld.tistory.com/665

Amporn Seafood 부페 방문 후기 : (클릭) http://sjworld.tistory.com/663


수끼 전문 부페(Shabushi)

Shabushi 방문 후기 : (클릭) http://sjworld.tistory.com/659



이제는 뭄 알러이 싸이쌈을 다룰 차례 입니다.


태국, 파타야에서 한달 살기(Living a month in Pattaya) - Chapter 19. 뭄 알러이 싸이쌈 방문 후기


# 위치(Location)


(클릭)

https://www.google.co.kr/maps/place/%ED%83%9C%EA%B5%AD+20150+Chang+Wat+Chon+Buri,+Amphoe+Bang+Lamung,+Muang+Pattaya,+%EB%AD%84%EC%95%8C%EB%9F%AC%EC%9D%B4+%EC%8B%B8%EC%9D%B4%EC%8C%88/@12.9438044,100.8914219,17z/data=!4m2!3m1!1s0x310295ff2291df55:0x3b11084bed3a542b?hl=ko-KR




저는 뭄 알러이 싸이쌈을 방문 할 때 

Central Marina까지 썽태우를 타고 간 뒤, 

걸어 갔습니다. (도보로 약 15분 소요)


* 너무 낮에 걸으면 진이 빠질 수 있습니다.(실제로 진이 빠지더군요.)

* 밤에는 걸을만 했습니다.


Central Marina 아래 도로를 지나 삼거리에서

아래 방향으로 내려가다보면 다시 삼거리가 나옵니다.

나이트 클럽인 허리우드 쪽 올라가 길 따라 조금 걷다보면,

뭄 알러이 싸이쌈을 볼 수 있습니다.


허리우드를 지나, O ninety nine을 지나 좀 더 걷습니다.


강남포차를 파타야에서 보다니...


넓은 공터를 지나 위 사진의 공터(주차장)을 발견한다면, 뭄 알러이 싸이쌈을 맞게 찾아오신 겁니다.



# 운영시간(Open - Close Time)

11:00 ~ 24:00


입구에 있던 운영시간과 주요 메뉴 입간판들


아이스 메뉴들은 한국 관광객들을 겨냥해 준비한 걸까요?



입장해 봅니다.


# 내부 분위기

넓습니다.

낮에 방문하는 것보다 

밤에 방문하는 게 (조명 덕분에) 분위기가 더 좋습니다.


실내로 들어가 식사도 할 수 있지만

권하진 않습니다.






여기에서 싱싱한 해산물을 고른 뒤, 요리를 해서 먹을 수 있습니다.


위 사진에서 나온 곳이 계산하는 카운터 입니다. 

다 먹고 난 뒤, 이 곳으로 와서 계산을 하면 됩니다.




# 메뉴(Menu)

 

Rock Lobster 등 해산물 가격이....(덜덜덜)


저라면, Amporn Seafood 부페를 가거나

씨암엣씨암 호텔 저녁 부페를 가서 Rock Lobster 를 실컷 먹겠습니다.

^^









#
이렇게 시켜 먹어 봤습니다.


수박주스 70바트

호이톳 어수안(굴달걀볶음) 220바트  

푸팟퐁커리(700바트) - 게  1인분 

게살 볶음밥(small) - 95바트 


총 1,085바트

비쌉니다.


수박주스는 70바트


굴 달걀볶음도 시키고


푸팟퐁커리는 1인분에 700바트가 된다고 해서 그걸로 먹었습니다.


게살볶음밥은 작은 걸로 하나 시켰습니다.


그 외 음료 가격입니다.



드디어 하나 둘 음식들이 식탁에 올라옵니다.


푸팟퐁커리는 비싸지만, 비싼 값을 합니다.


맛있습니다.

게살 볶음밥과 비벼먹어도 맛있습니다.




게가 작지 않습니다.




푸팟퐁커리와 게살볶음밥의 조화! 완전 꿀맛.


수박주스는 그냥 맛있습니다.



이렇게 먹어도 딱 좋습니다.

저는 여기서 배틀트립에서 시킨 메뉴 중 하나인

호이톳 어수안(굴달걀볶음)을 더 시켰습니다.



이 것도 양이 많습니다.





다 먹으니 정말 배불렀습니다.

(많이 시키긴 했습니다.)


#

뭄알러이 싸이쌈은

낮보다는 밤에 오는 게 

운치도 있고 좋습니다.


해산물을 많이 드시고 싶으시다면

가성비를 고려해서 근처에 있는 Amporn Seafood 부페나

Siam @ siam Hotel Dinner Seafood 부페를 가는게 좋습니다.

(뭄러라이 싸이쌈 해산물은 아무리 생각해도, 비쌉니다.) 


다만, 여기서


푸팟퐁커리(700바트/1인분) + 게살볶음밥(95바트) + 수박주스(70바트) 는

추천합니다.


푸팟퐁커리가 정말 맛있었거든요.

이상, 뭄알러이 싸이쌈 방문 후기였습니다!




(도움이 되셨다면 아래의 공감(하트표시) 한번 꾸욱~ 눌러주세요, 큰 격려가 됩니다. ^^) 


* 공감은 별도 로그인 없이도 가능합니다.

* 공감은 페이스 북의 "좋아요"의 의미로 보시면 됩니다. 

 좋은 정보는 공유하고 싶은 마음에... 부탁 드립니다. ^-^


* 수정이 필요한 사항은 댓글이나, 방명록에 남겨주시면 수정하겠습니다.


0 Comments
댓글쓰기 폼